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직장인 3명 중 1명, 이직 잦은 ‘잡호핑족’

잡코리아 2019-07-25 17:16 조회수6,187

 

직장인 3명 중 1명

‘잡호핑족’

 

직장인 3명 중 1명은 능력 개발과 급여 상승을 위해 2~3년 단위로 이직하는 ‘잡호핑족’인 것으로 나타났다. 평생직장에 대한 인식이 흐려지고 이직이 활발해진 만큼, 잡호핑족을 보는 성인남녀들의 시선 역시 긍정적이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함께 성인남녀 2,448명을 대상으로 ‘잡호핑족 현황’ 조사를 실시했다.조사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스스로 잡호핑족이라 생각하는지’ 묻자, 34.7%가 ‘그렇다’고 답했다. 직장인 3명 중 1명이 스스로 잡호핑족이라 답한 가운데, 실제 이들이 직장을 옮기는 이유 역시 급여 상승과 경력관리 때문이었다.

 

잡호핑족이라 답한 응답자들에게 ‘이직을 결정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묻자 ‘연봉을 높이기 위해(41.8%)’라는 답변과 ‘역량강화 및 경력관리를 위해서(31.5%)’라는 답변이 나란히 1, 2위에 오른 것. 이외에는 ‘상사, 동료에 대한 불만으로 인해(18.3%)’, ‘더 큰 회사에서 일하기 위해(17.8%)’, ‘복지제도에 만족하지 못해서(16.4%)’, ‘적성에 맞지 않는 업무를 시켜서(16.4%)’ 등도 이직을 결정하는 주요 이유로 꼽혔다(*복수응답). 잡호핑족 직장인들은 한 직장에서 ‘1년~2년 미만(28.2%)’, ‘6개월~1년 미만(23.9%)’과 같이 비교적 짧게 근무한 뒤 직장을 옮기고 있었다.

한편, 성인남녀들은 능력 개발과 급여 상승을 위해 2~3년 단위로 이직하는 잡호핑족을 긍정적으로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설문에 참여한 전체 성인남녀들을 대상으로 ‘잡호핑족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질문한 결과, 64.3%가 ‘긍정적’이라 답했다. 잡호핑족에 대해 부정적인 인식을 가지고 있는 응답자는 12.3%로 가장 적었고, 나머지 23.4%는 ‘잘 모르겠다’고 응답했다. 

 

잡호핑족에 대한 이미지를 조사한 결과에서도 ‘진취적으로 도전하는 모습이 긍정적(52.3%)’, ‘개인 역량, 능력이 뛰어나다고 생각(38.6%)’, ‘업계 동향 등 취업, 이직 관련 정보가 많을 것 같다(34.5%)’ 등과 같이 긍정적인 답변이 1위부터 3위에 올랐다. 반면 ‘오랜 기간 관계를 형성하며 신뢰를 쌓기는 어려울 것 같다(31.3%)’, ‘끈기나 참을성이 부족한 것 같다(11.6%)’ 등 부정적 답변은 비교적 낮은 순위에 올랐다(*복수응답).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 NV_24765*** 2019-07-30

    당연히 능력이 좋고 일에 대한 능력이 올라가면 그만큼 대우를 받고 연봉을 받아야지, 더 큰 물에서 놀고 더 높은 목표의식이 있어야지 . 답글달기

  • kth*** 2019-07-26

    이것도 능력이 되야 할수 있다는.... 답글달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7월 5주차] 취업 뉴스 클리핑
이전글
중소기업 기혼직장인 65.9% ‘맞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