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직장인 48% 알바생 24% '근로자의 날 쉰다'

잡코리아 2019-04-30 16:42 조회수858

 

직장인 48%, 알바생 24%

근로자의 날 '쉰다'

 

오는 5월 1일 ‘근로자의 날’ 알바근로자 4명중 1명이 ‘쉰다’고 답했다. 지난해 동일조사(21.5%)에 비해 근로자의 날 쉬는 알바생이 3.2%P 늘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알바생 444명을 대상으로 ‘근로자의 날 출근유무’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 4명중 1명에 달하는 24.8%가 ‘근로자의 날 쉰다’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동일조사 결과 21.5%에 비해 3.2%P 증가한 수준이다.

 

 

 

근로자의 날 출근하는 알바생(75.2%)들은 그 이유로 ‘업의 특성’을 꼽았다. 조사결과 ‘서비스업 등 업의 특성 때문에 근로자의 날도 근무한다’는 알바생이 복수선택 응답률 58.1%로 압도적으로 가장 많았다. 그 다음으로는 ‘법정공휴일(달력에 빨간 색으로 표시된 날)이 아니라서 휴무하지 않는다’는 응답자가 26.6%로 다음으로 많았다.
이외에 ‘근로자의 날 근무하는 대신 수당이 지급되어서’ 일한다는 알바생도 24.6%로 4명중 약1명 정도로 조사됐다.

 

한편 직장인 중에는 절반에 가까운 48.0%가 ‘근로자의 날 쉰다’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동일조사(49.9%) 대비 -1.9%P 소폭 감소한 수준이다.  근로자의 날 근무하는 직장인들(52.0%)도 그 이유로 ‘업의 특성’을 1위로 꼽았다. 조사결과 ‘서비스업 등 업의 특성 때문에 근로자의 날에도 근무한다’는 직장인이 복수선택 응답률 49.5%로 가장 많았고, 이어 ‘법정공휴일이 아니라서 일한다’는 직장인이 35.8%로 다음으로 많았다. 이 외에는 그날 일하는 대신 수당(13.0%)이나 다른 날 대체휴일(10.3%)이 지급되어 근로자의 날 일한다는 직장인들이 있었다. 잡코리아 알바몬 변지성 팀장은 “근로자의 날은 법정공휴일이 아닌 ‘유급휴일’이므로 고용주에 따라 유급휴일을 지급하지 않는 사업장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 대기업대학생인턴단 2019-04-30

    연예인들은 돈 많이 벌어서 좋겠네 너거 이름만 대면 알만한 그룹이나 cf제작 하지마라 답글달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인담이 꼽은 경력직 선호요인 1위 '오랜 직무경력'
이전글
직장인 5명중 2명 "주말에도 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