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알림설정이 추가되었습니다.
속보는 잡코리아 앱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이제부터 아래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합니다.
  • 신규로 등록된 공채를
    실시간
    으로 알려드려요.
  • 신입에 맞춘 큐레이션
    콘텐츠
    를 알려드려요
  • 단 1건의 공채도 놓치지 마세요.
    마감 1일 전 다시 한번 알려드려요.
잡코리아 앱이 없으신가요? 잡코리아 앱 다운받기
Google Play
App Store

신입공채 세부메뉴

최근 본 메뉴
`AI면접`런칭 선배에게 질문하기 (재직자 추가) 기업분석보고서 커리어패스 안내

기업분석보고서

기업심층분석 4. 한미약품, 고객/자사/경쟁사 분석

업데이트 2020.11.11. 조회수 2,672


고객, 자사, 경쟁사 분석을 통해 기업이 현재 처한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기업의 현재 어떤 곳에 있고, 고객은 어떤 집단으로 설정되어있는지, 경쟁사에 비해 어떤 비교우위 전략을 가졌는지 살펴보도록 하자.


고객 분석(Customer)

Analysis 1. 이원적 구조의 고객층
전문의약품과 일반의약품을 생산하는 제약 기업은 자사의 제품을 이용하는 환자와 이를 처방하고 판매하는 의사와 약사 등을 모두 고객으로 한다. 특히 전문의약품의 경우 제품의 유통 구조상 확실한 고객층인 의사, 약사 등은 전문적인 지식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이들을 대상으로 영업을 할 때는 학술적 자료를 기반으로 하는 마케팅이 필요하다.

일반의약품의 경우 다양한 질병과 질환에 대해 제품을 생산하고 있기 때문에 고객층이 특정되지 않는다. 연령과 성별 등에 관계없이 거의 전 국민이 고객에 해당한다고 볼 수 있다.

Analysis 2. 국내 제약산업의 과당경쟁
제약 기업들은 의약품 시장의 특성상 의약품의 마케팅을 일반 소비자가 아닌 의사 또는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벌인다. 한국 정부는 제약산업 유통 과정의 투명화를 위하여 리베이트 제공 및 수수에 대한 처벌 기준을 강화하고 있다.

국내 제약산업은 시장의 과당경쟁으로 인해 기업 간 양극화 문제가 있다. 또한 대부분의 국내 회사들이 연구개발 능력 및 투자 금액이 선진국에 비해 낮은 수준이기 때문에, 특허가 만료되는 제품에 대한 제네릭 의약품 개발에 집중하고 있어서 타 산업보다 제품의 품질 경쟁이 아닌 마케팅 경쟁이 치열한 편이다.

Analysis 3. 인구 고령화에 따른 수요 급증
전 세계 제약시장은 중국을 비롯한 신흥 시장의 제약시장 수요 급증, 세계적인 인구 고령화 추세에 따른 노인성 질환에 대한 치료 수요 급증 등으로 인하여 앞으로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와 마찬가지로 전 세계적으로 소득 증대 및 생활 패턴의 변화와 삶의 질 향상으로 인한 건강증진 및 유지를 위한 의료 분야의 지출이 크게 확대되고 있다.


기업 분석(Company)

한미약품은 1973년 약사 출신 임성기 회장이 세운 회사다. 약국 경영으로 자본을 모은 임 회장은 1973년 한미약품공업(주)을 세웠다. 1973년 10월 최초의 약품 T.S. Powder를 생산하고 판매를 개시했다. 한미약품공업은 1984년 계열사인 한미정밀화학을, 1986년 한미약품 연구센터를 각각 세웠다. 1988년 주식을 증권거래소에 상장했다.

2000년 9월 항암제로 사용되는 파클리탁셀(상품명 탁솔)을 세계 최초로 경구용 약품(입으로 먹는 약품)으로 개발했다. 주요 제품으로는 고혈압치료제 '아모디핀', 복합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 발기부전치료제 '팔팔', 역류성 식도염 치료제 '에소메졸', 정장제 '메디락' 등이 있다. 이중 아모잘탄 제품의 매출 비중이 가장 크다. 건강기능식품 제품으로는 백수오, 지에프 칼슘 비타민, 한미 오메가3 등이 있다.


경쟁사 분석(Competitor)

Analysis 1. 경쟁사업자
유한양행, 대웅제약, 녹십자, 동국제약, JW중외제약, 일동제약, 종근당 등 다수의 제약업체

Analysis 2. 경쟁상황

#유한양행_매출 1조 클럽

유한양행은 2016년 국내 제약회사 최초로 3년 연속 매출 1조 클럽에 이름을 올리며 업계 매출 1위 자리에 올랐다. 유한양행은 한미약품이 지난 2015년 달성했던 국내 제약사 최대 매출인 1조3175억 원보다 30억 원이 더 많은 1조3208억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제약업계의 최대 매출 기록을 갈아치웠다. 원료의약품(API)의 수출 증가와 주력 도입 품목의 판매 호조 덕분인 것으로 분석된다.

유한양행은 해외사업(원료의약품 수출)과 약품 사업, 생활 건강사업 등 전 사업 분야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 API 수출은 전년 대비 31.6% 증가하며 2464억3900만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고혈압 치료제 ‘트윈스타’, 당뇨병 치료제 ‘트라젠타’, 폐렴구균 백신 ‘프리베나13’, B형 간염 치료제 ‘비리어드’ 등 주력 도입 신약의 매출이 3509억 원으로 전년보다 16.9% 늘면서 약품 사업의 성장을 이끌었다.


#녹십자_R&D 투자 비용 증가

녹십자는 2016년 1조 1979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녹십자는 신약개발을 위한 R&D 투자 비용증가로 지속적인 수익성 악화를 겪었다. 2009년 19%에 이르렀던 영업이익률이 2016년에는 6.5%까지 하락하며 하향세가 이어졌다.

하지만 2017년부터는 매출이 확대되고 R&D를 포함한 판매관리비 증가세가 둔화하며 수익성이 회복될 전망이다. 파이프라인의 선택과 집중을 통해 R&D 투자 비용의 안정화를 가져온 것이다. 2018년에는 사상 최고 수준인 영업이익 1000억 원대 돌파를 이뤄낼지 주목받고 있다. 2016년 완공돼 2017년 4월 KGMP(우수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승인을 받은 오창공장 혈액제제 생산시설 증설 효과로 혈액제제 매출이 2017년 하반기부터 증가해 실적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필진 ㅣ 고선미 잡코리아 객원연구원
에디터 ㅣ양예슬 yyesuel@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200자까지 작성할 수 있으며 허위정보 및 명예훼손, 비방, 욕설, 광고성 글은 운영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신입공채의 모든 자료는 취준생 여러분들의 공채 합격을 위해 ‘잡코리아 좋은일 연구소’가 엄선하고 집필한 콘텐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