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직장인 10명 중 8명, '간접흡연으로 괴로웠던 적 있다!'

잡코리아 2016-04-22 10:23 조회수1,547

 

 

직장인 10명중 8명은 ‘간접흡연으로 괴로웠던 적 있다’고 답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직장인 338명을 조사한 결과, 남녀 직장인 84.6%가 ‘간접흡연으로 괴로웠던 적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이러한 답변은 흡연자 중에도 75.0%로 높았고, 비흡연자 중에는 94.1%로 압도적으로 높았다.

 

 

 

간접흡연 가장 괴로운 순간 1위 ‘걸으면서 흡연’ 

 

간접흡연으로 가장 괴로웠던 순간은 ‘앞에서 걸어가는 사람의 담배연기’로 전체 응답자 약 2명 중 1명에 달하는 49.7%가 이 때문에 괴로웠다고 답했다. 이 외에는 ‘버스정류장 등 공공장소에서 흡연하는 사람의 답배연기(34.6%)’ ‘(술집이 아닌) 음식점 안에서 흡연하는 사람의 담배연기(27.2%)’ ‘건물복도, 비상구에 가득 찬 담배연기(25.7%)’ ‘술집 안에서의 담배연기(22.8%)’ 순으로 높았다.

 

한편, 흡연자들을 대상으로 금연 시도에 가장 도움이 되는 것은 무엇인가 조사한 결과, 1위는 ‘규칙적인 운동’으로 응답률 42.2%로 가장 높았다. 그러나 ‘회식이나 모임 등의 술자리에 참석하지 않는 것(36.3%)’, ‘직장동료나 가족의 도움(34.8%)’이라는 답변도 높아, 금연 성공을 위해서는 주위의 도움이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금연에 성공했다고 밝힌 직장인 135명을 대상으로 ‘금연 후 가장 좋아진 점은 무엇인가’ 질문하니, ‘몸에 밴 담배냄새가 없어진 것’이 응답률 54.1%로 가장 높았다. 이 외에는 ‘건강이 좋아졌다’(51.1%)거나 ‘해냈다는 성취감과 자신감이 높아졌다’(28.1%), ‘금연수당 등 회사의 지원을 받았다’(24.4%) 등을 꼽았다.

 

 

변지성 pinkcat@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취준생과 직장인 모두 겪는 취업 스트레스! 가장 많은 증상과 해결책은?
이전글
알바생이 가장 많이 하는 거짓말 1위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