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신입공채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MZ세대 취준생 57% ‘영상 이력서’ 도입 ‘긍정적’

잡코리아 2021-09-27 10:28 조회수2,550

     

MZ세대 취준생 57%

‘영상 이력서’ 도입 ‘긍정적’

 

MZ세대 취업준비생 10명 중 약 6명은 ‘영상 이력서’ 도입에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개인의 자율성을 중시하는 MZ세대는 기존 이력서에 담기 어려운 역량들을 영상 이력서를 통해 자유롭게 표현하고 싶어했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MZ세대 취준생 1,042명을 대상으로 ‘영상 이력서 도입’ 관련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절반 이상인 57.0%가 ‘긍정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긍정적으로 생각한 이유는(*복수응답) ‘기존 이력서에서 어필하기 어려운 자신감, 센스 등을 표현할 수 있어서’가 71.9%로 가장 높은 응답률을 얻어 1위에 올랐다. 이어 ‘주요 활동이나 성과를 시각 자료와 함께 창의적으로 보여줄 수 있어서(42.8%)’, ‘기존 이력서의 경우 분량이 길고 복잡한 것 같아서(25.9%)’, ‘영상 컨텐츠가 대세라고 생각해서(21.2%)’, ‘다른 구직자들과 차별화될 것 같아서(20.9%)’, ‘지원 기업에서 더 관심을 갖고 봐줄 것 같아서(19.9%)’ 등이 있었다.

 

반면, 부정적이라고 생각한 응답자들은 그 이유로(*복수응답) ‘영상 제작 방법 등이 어려울 것 같아서(56.7%)’를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다음으로 ‘기존 이력서/포트폴리오 준비만으로도 벅차서(54.5%)’, ‘평가 기준이 모호하다고 생각돼서(50.2%)’, ‘활용도가 적을 것 같아서(20.8%)’, ‘자신감이 부족해서(19.0%)’, ‘기존 방식이 좋아서(15.6%)’ 등이 뒤따랐다. 기타 의견(3.3%)에는 ‘영상 유출에 대한 위험성’ 등 신상 노출에 대한 불안감에 따른 이유도 있었다.

 

한편, MZ세대는 취업을 하는데 있어 자신의 능력을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포트폴리오(36.9%)’를 가장 많이 선택했고, 다음으로 ‘이력서(26.3%)’, ‘자기소개서(20.9%)’, ‘동영상(7.7%)’, ‘SNS(3.7%)’ 등을 꼽았다.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취준생 61.4%, “면접 들러리 경험”
이전글
직장인 10명중 3명 “추석 연휴에 이직준비 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