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알바생이 꼽은 근무 강도 1위 알바, 택배 상하차

잡코리아 2017-08-08 09:36 조회수4,473

근무 강도 높은 알바, 2위 콜센터, 3위 생산직 순

 

알바생 10명 중 4명은 현재 하고 있는 아르바이트 근무 강도가 높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특히 알바생이 꼽은 근무 강도가 가장 높은 알바 1위에는 ‘택배 상하차’ 알바가, 가장 낮은 알바는 ‘과외 알바’가 각각 선정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알바생 3,533명을 대상으로 ‘아르바이트 근무 강도’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알바몬이 설문에 참여한 응답자들에게 ‘현재 하고 있는 아르바이트의 근무 강도가 높다고 생각하는지’ 묻자, 43.4%의 알바생들이 ‘그렇다’고 답했다. 이는 현재 하고 있는 아르바이트 종류 별로 차이가 있었으며, 근무 강도가 가장 높은 아르바이트에는 △택배 상하차 아르바이트가 1위에 올랐다. 실제 현재 택배 상하차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알바생 중 85.4%가 현재 하는 일의 근무 강도가 높다고 생각하고 있었으며, 이는 전체 아르바이트 근무 강도 평균에 비해 무려 2배나 높았다. 2위는 상대적으로 감정 노동이 많은 △콜센터 알바가 63.8%를 차지했으며, 3위는 △생삭직 알바가 60.3%로 각각 올랐다. 

 

이 이외에 △매장관리.서빙 등 서비스직 알바(50.0%) △놀이동산. 영화관 등 문화시설 알바(47.1%) △화장품 및 의류매장 알바(44.6%) △커피숍.외식 알바(43.6%) △편의점 알바(32.5%) 등의 순이었으며, 상대적으로 △사무직 알바(24.7%)와 △학원.과외 알바(22.7%)를 하는 알바생들 중에서는 10명 중 2명 정도만 근무 강도가 높다고 생각하고 있어 가장 낮았다.

 

한편, 이들이 근무 강도가 높다고 생각하는 이유로는(*복수응답), △업무를 하며 힘들고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서라는 답변이 응답률 48.9%로 1위를 기록했다. 이어 △하는 일에 비해 임금이 너무 적어서(38.1%), △혼자서 다 처리하지 못할 정도로 업무량이 많아서(23.8%) △휴식시간은 고사하고 밥 먹을 시간도 주지 않아서(15.2%), △근무시간이 끝난 후에도 업무를 해서(11.9%) 등 알바 근무환경과 관련된 답변들이 상위권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알바생 66.4% 근무 강도 높아도 생계형 알바중


그렇다면 알바생들은 근무 강도가 높아도 알바를 계속할 의향이 있을까? 알바생들에게 ‘근무 강도가 높아도 아르바이트를 계속할 생각이 있는지’ 물었다. 그러자 60.6%의 알바생들이 ‘그렇다’고 답해 절반 이상의 알바생들이 근무 강도가 높아도 알바를 계속할 의향이 있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알바몬 조사 결과, 알바생들이 높은 근무 강도에도 알바를 계속하는 이유로는(*복수응답), ‘당장의 생계를 위해서’라는 답변이 응답률 66.4%로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아직까지는 참을 만 해서(37.7%) △더 좋은 아르바이트를 구할 때까지 근무하기 위해서(27.3%) △마음이 맞는 동료들이 있어서(16.2%) 등의 답변이 뒤를 이었다. 

 

 

변지성 pinkcat@

 

관련 글 더 보기

> 알바생이 꼽은 '갓알바' 조건 1위는?

> 아르바이트 가장 많은 대학가 1위 '홍대'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신입사원 회사 실망하는 순간 2위, '첫 월급 받을 때'... 1위는?
이전글
직장인 73.4%, "방학 동안 자녀 사교육 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