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알바생 61.8% '초복에 보양식 못 먹어', 직장인은?

잡코리아 2017-07-11 09:49 조회수893

직장인 84.4% 초복에 보양식 '챙겨 먹겠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과 함께 직장인 901명, 알바생 882명을 대상으로 ‘보양식’을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공동 설문조사를 통해 올 초복에 보양식을 챙겨 먹을 것인지를 물은 결과 총 61.5%의 응답자가 ‘그렇다’고 답했다. 응답군별로 살펴 보면 직장인은 84.4%가 ‘챙겨먹겠다’고 답한 반면 알바생은 이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38.2%만 ‘보양식을 챙겨 먹을 것’이라 답했다. 알바생의 경우 ‘복날에도 보양식을 먹지 않는다’는 응답이 61.8%로 더 많아 눈길을 끌었다.

 

알바생들이 복날에도 보양식을 먹지 않겠다고 답한 이유로는 ‘가격’이 꼽혔다. 즉 보양식을 먹지 않겠다고 답한 알바생의 절반에 가까운 47.0%가 ‘가격이 너무 비싸서, 한끼 식대로는 너무 부담스러워서’를 꼽아 1위에 올랐다. 또 ‘챙겨주는 사람이 없어서(14.7%)’, ‘보양식 한끼로 건강이 좋아질 거라고 생각하지 않아서(14.5%)’가 각각 2, 3위에 올랐다. 반면 직장인들이 보양식을 먹지 않는 이유는 ‘보양식 한끼로 건강이 좋아질 거라고 생각하지 않아서(32.6%)’가 꼽혀 알바생의 응답과 대조를 보였다.

 

보양식을 대체하는 직장인, 알바생들의 여름 음식으로는 ▲아이스크림(23.6%)이 꼽혔다. 먼저 직장인이 꼽은 보양식 대체 여름 음식 순위를 보면 ▲수박(22.0%), ▲아이스커피(12.1%), ▲빙수(11.3%)가 차례로 1~3위에 꼽혔다. 알바생들은 ▲아이스크림(26.8%)을 1위에 꼽은 데 이어 ▲수박(16.9%), ▲아이스커피(13.9%)를 보양식을 대체하는 여름음식 2, 3위로 꼽았다.

 

직장인들과 알바생들은 보양식을 주로 ‘가족’과 함께 먹을 계획인 것으로 드러났다. 잡코리아-알바몬 조사에서 ‘초복에 보양식을 먹겠다’고 밝힌 직장인과 알바생 모두 함께 보양식을 먹을 식사대상으로 ‘부모님(67.5%, 복수응답 결과, 이하 응답률)’을 1위에 꼽았다. 이어 ‘배우자(25.2%)’, ‘친구(22.9%)’, ‘연인(21.4%)’, ‘상사 및 동료(18.6%)’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이들이 보양식을 챙겨 먹는 이유로는 ‘피로회복, 활력증진 등 건강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35.9%)’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또 ‘복날이면 의례 보양식을 먹기 마련이라(18.4%)’, ‘함께 식사하실 분께 건강한 식사를 대접해 드리고 싶어서(17.5%)’, ‘떨어진 입맛을 돋구기 위해서(10.6%)’ 등의 응답도 있었다.

 

 

직장인도 알바생도, 선호 보양식 1위는 '삼계탕'


한편 직장인과 알바생 모두 가장 선호하는 보양식 1위에 ‘삼계탕’을 꼽았다. 잡코리아와 알바몬 조사에서 직장인들은 가장 선호하는 보양식 1위에 ▲삼계탕(37.7%)을 꼽은 가운데 ▲장어(16.4%), ▲집밥(9.4%), ▲한우(9.0%), ▲제철과일(6.5%)을 차례로 선호하는 보양식 5위 안에 올렸다. 알바생들 역시 ▲삼계탕(36.7%)을 가장 선호하는 보양식으로 꼽은 가운데, ▲집밥(15.2%)을 2위에 꼽아 눈길을 끌었다. 

 

 

안수정 crystal@

 

관련 글 더 보기

> 귀신의 집부터 아이스링크까지...알바몬 추천 여름철 이색알바!

> 알바생 49%, "여름휴가 그림의 떡"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알바생 월 평균 수입 67.4만원
이전글
2030 직장인, 10명중 4명 '비정규직 근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