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퓨처랩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프로 알바러가 꼽은 설 연휴 추천 단기 알바 1위 '매장관리'

잡코리아 2023-01-17 10:42 조회수3,693

  

프로 알바러가 꼽은 

설 연휴 추천 단기 알바 1위 ‘매장관리’

 

매년 명절마다 단기 아르바이트를 해본 경험자들이 꼽은 인기 알바직 1위는 '매장관리'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플랫폼 알바몬(대표이사 윤현준)이 최근 20대~30대 남녀 1436명을 대상으로 <설 연휴 단기 아르바이트 계획>에 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알바몬은 먼저, 설문 참가자들에게 ‘올해 설 연휴 기간 동안 단기 아르바이트를 할 계획이 있는가’ 질문했다.

그러자 55.8%가 ‘명절 기간 동안 아르바이트를 할 것이다’고 답했고, 이는 명절 단기 알바 유경험자들 사이에서 특히 높았다.
 

매년 명절 연휴마다 단기 알바를 한다고 답한 이들 중 80.5%가 '올해도 단기 알바를 할 계획이다'고 밝혔고, 아직 한 번도 명절에 단기 알바를 해 본 경험이 없다고 답한 이들 중에는 44.3%가 '올 설에 단기 알바를 할 것'이라고 답했다.

 





 

설 연휴 기간 동안 하고 싶은 알바의 종류는 경험자와 초보자 간에 차이가 있었다.
매년 명절마다 단기 알바를 하는 프로 알바러들은 '매장관리'를 응답률 38.9%로 가장 선호하는 알바 1위로 꼽았다.
 
또, 프로 알바러들이 선호하는 명절 알바 2위는 '상품 판매/판촉(32.2%)'이 올랐다. 
반면, 한 번도 명절에 단기 알바를 해본 경험이 없는 초보자들은 '포장/선별/분류(42.8%)' 알바를 선호 알바 1위로 택했다.
 
설 연휴 기간 동안 단기 알바를 하고 싶은 장소도 프로 알바러와 초보자 사이에 의견 차이가 있었다.
프로 알바러들은 '대형마트(44.5%)'를 1위로 꼽았고, 다음으로 △백화점(26.5%)에서 단기 아르바이트를 하고 싶다고 답했다. 
그러나 명절 단기 알바 초보자들 사이에서는 △대형마트(42.8%) 다음으로 △카페(27.9%)에서 일하고 싶다는 의견이 높았다.

 

한편 이들이 설 명절에 휴식 대신 아르바이트를 선택한 이유는 △생활비를 벌기 위한 목적이 가장 컸다. 

복수응답으로 질문한 결과, '생활비에 보태기 위해'가 응답률 63.8%로 가장 많이 선택됐고, 다음으로 △명절에 특별히 할 일이 없어서(30.0%) △새로운 경험을 해보기 위해(13.2%) △사고 싶은 물건이 있어서(11.1%) 등의 이유로 명절에 단기 알바를 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MZ세대 직장인 10명 중 7명 '명절에 친인척 방문 불편해'
이전글
엔데믹 시대 다양해지는 직장 근무 형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