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코리아

잡타임스




포트폴리오 SNS 웰던투


HOME > 잡타임스 > 뉴스·리서치 > 뉴스 > 잡in뉴스
아이디찾기 패스워드찾기 아이디찾기 패스워드찾기
뉴스
잡in뉴스
경제
사회
정치
국제
IT·과학
문화·생활
스포츠
인물·동정
시사·칼럼
기획·특집
리서치
채용지수
인기 검색어
잡코리아 리서치
잡코리아 폴
The HR
신한은행, 인도네시아 은행 인수 추진
[ 한국경제신문 2011-11-09 16:33 ]  
신한은행(행장 서진원 · 사진)이 자산 1000억원 규모의 인도네시아 현지 은행
인수를 추진하고 있다.

9일 금융계에 따르면 신한은행은 인도네시아 현지 C은행의 경영권을 인수하기로
하고 조만간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지난 4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신한금융지주 이사회에 이를 보고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현재 협상에서
좋은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내달까지 인도네시아 금융당국에도 인가 신청
을 낼 계획" 이라고 말했다.

C은행의 본점은 인도네시아 2대 도시인 수라바야에 있다. C은행의 자산은 미화
1억달러에 약간 못 미치는 수준으로 전해졌다. 신한은행은 올 상반기부터 이
은행 인수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최근 실사까지 모두 마쳤다. 신한은행은 인도
네시아 금융당국의 인수 승인이 날 것으로 예상되는 내년 초쯤 인수작업이 완전
히 마무리될 것으로 보고 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인도네시아에선 예대마진이 4% 이상이며 순이자마진(NIM)도
6%에 달하는 등 수익성이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현지인이 주도하는 방식의
성장 모델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인도네시아 당국의 승인을
받으면 C은행의 주 영업무대를 수도인 자카르타로 이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인도네시아 현지 은행 인수가 '아시아 벨트'를 구축하는 데 중요한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신한은행은 중국 베트남 캄보디아 인도네시
아 등 동남아,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인도 등 서남아시아에
거점을 만들어 아시아에 대한 영업을 강화한다는 전략을 진행하고 있다.

중국의 경우 현재 지점 12개를 거느리고 있는 현지법인을 두고 있으며 베트남과
캄보디아에도 현지법인이 있다. 베트남의 경우 신한베트남과 신한비나의 두 현
지법인을 합병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조만간 베트남 금융당국으로부터 승
인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도에는 현재 지점 3개를 갖고 있으며,카자
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엔 각각 현지법인과 사무소가 있다.

신한은행의 C은행 인수는 국내은행의 해외진출에 드라이브를 걸게 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금융계는 보고 있다. 국민은행이 2008년 카자흐스탄 뱅크센터크레디
트(BCC)를 인수한 후 3년 동안 시중은행의 해외은행 인수는 중단됐었다. 우리금
융지주는 올해 미국 LA한미은행 인수를 추진했으나 지연되고 있다.

안대규 기자 powerzanic@hankyung.com


<성공을 부르는 습관>
ⓒ 한국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배너광고 문의
이력서양식
컴투스
울트라건설
대림산업
우수중소기업
라츠
덕신하우징
삼성테크윈
합격자소서
이녹스

회사소개 제휴문의 배너광고문의 네트워크 지역 잡코리아 서비스안내 인재채용 사이트맵
운영사이트 바로가기 맨 위로 이동하기
콘텐츠산업 진흥법에 의한 표시
① 콘텐츠의 명칭 : 취업.정보 ② 콘텐츠의 제작 및 표시 : 2002년 1월 14일 (업그레이드된 콘텐츠의 경우 갱신일)
③ 콘텐츠의 제작자 : JOBKOREA, INC. ④ 콘텐츠의 이용조건 : 이용약관 및 서비스 안내 참조 (동의없이 무단복제 및 가공을 금함)
개인정보취급방침 e-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잡코리아 회원약관 잡코리아 이력서 노출정책
잡코리아 API좋은일 연구소잡코리아 카카오스토리잡코리아 페이스북
잡코리아 고객센터 TEL : 1588-9350 평일 09:00 ~ 19:00 토요일 09:00 ~ 15:00 FAX : 02-565-9351 E-mail : helpdesk@jobkorea.co.kr
개인정보보호 우수사이트
Copyright © 1998-2014, ㈜잡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잡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