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공공기관 초임 연봉 평균 ‘3,642만원’

잡코리아 2019-01-11 17:46 조회수7,166

 

공공기관 초임 연봉

평균 ‘3,642만원’

 

국내 주요 공공기관의 초임 연봉이 평균 3,642만원으로 집계됐다. 조사대상 중 초임 연봉이 가장 높은 기관은 한국과학기술원으로 초임 평균이 4,989만원(성과급 포함)에 달했다. 잡코리아가 2019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에 참여한 131개 공공기업의 2019년 채용계획을 분석했다.

 

잡코리아는 채용규모 및 초임 연봉을 공개한 총 131개 공공기관의 올해 채용계획을 분석했다.

그 결과 올해 공공기관의 초임 연봉은 평균 3,642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공공기관 초임 연봉인 3,465만원보다 약 170만원 가량 높아진 금액이다. 사업분야별로 살펴 보면 △금융 분야가 평균 4,197만원으로 초임 연봉이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연구교육(3,957만원), △에너지(3,655만원), △농림수산환경(3,557만원), △산업진흥정보화(3,431만원)분야 순이었다.

 

조사 대상 공공기관 중 초임 연봉이 가장 높은 곳은 ‘한국과학기술원’으로 초임 연봉이 4,989만원에 달했다. 이어 ▲한국원자력연구원(4,894만원), ▲한국산업은행(4,800만원), ▲IBK기업은행(4,800만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4,569만원) 순으로 초임 연봉이 높았다.

 

2019년 주요 공공기관의 채용규모는 8,857명으로 집계됐다. 올해 채용규모가 큰 사업분야는 △SOC(2,949명), △에너지(2,116명), △고용보건복지(1,623명)로 3분야 채용규모 합이 6,600여명에 달했다. 개별 기관 중 채용규모가 가장 큰 기관은 한국철도공사로 사무영업직, 기술직 부문에서 총 1,855명 채용이 예정돼 있다.

 

잡코리아는 올해 주요 공공기관의 채용이 상반기에 집중될 것으로 분석했다. 131개 기관의 136개 채용일정을 분석한 결과 상반기(1~6월)에 채용을 진행하는 기관이 63.2%였다. 월별로는 3월에 채용을 시작하는 기관이 22.1%로 가장 많았다. 반면 하반기(7~12월) 채용을 진행하는 공공기관은 19.1%로 상반기 대비 적었고, 채용 일정이 아직 확정되지 않은 기관(일정 미정)은 17.6%였다.  주요 공공기관별 채용예상 일정과 규모 등은 잡코리아 신입공채 서비스 내 ‘공채속보’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밀레니얼 구직자 취업 고려요인 2위 '연봉', 1위는?
이전글
알바생 86% “고객에게 존중받은 경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