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중소기업 취업할 때 가장 어려운 점은? '고용 안정성 판단'

잡코리아 2016-06-14 11:19 조회수2,054

 

중기 취업, '고용 안정성 판단' 가장 어려워


대기업의 취업문이 좁아지면서, 눈높이를 낮춰 알짜 중소기업 취업에 도전하려는 취업준비생들이 늘고 있다. 하지만 정작 기업 정보를 얻지 못해 어려워하는 구직자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이 최근 중소기업 취업준비를 하고 있는 남녀 취업준비생 1,231명을 대상으로 ‘중기 취업 애로사항’에 대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중소기업 입사지원 시 가장 어려운 점은(*복수응답) 기업의 고용안정성에 대한 정보를 찾기 어렵다는 응답이 37.1%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희망연봉수준을 결정하는 것’이라는 응답도 31.8%로 비교적 높았으며, 이 외에도 △기업문화나 분위기 파악이 어렵다(18.9%) △지원하는 분야의 업무범위와 특성을 알기 어렵다(18.0%) △기업의 재무정보 파악이 어렵다(15.2%) △기업의 주요 사업분야에 대한 정보 파악이 어렵다(10.6%) 등의 의견이 있었다.

 

또 취업준비생들은 기업의 주요 사업분야, 재무구조, 고용안정성 등 기업정보를 알아보기 위해(*복수응답) 취업포털(57.5%)과 기업의 홈페이지(40.8%)를 가장 많이 활용한다고 답했다. 이 외에는 취업커뮤니티 및 SNS(34.1%)를 통해 알아보거나 가까운 선후배나 친구 등 지인을 통해 알아보는 경우도 17.1%로 비교적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 외에 중소기업청 등 중소기업 관련 사이트를 통해 알아본다는 구직자가 10.2% 정도였으며, △학교 취업정보실(7.4%) △기타 언론사 기사 등을 통해 기업정보를 모은다는 응답도 7.1% 정도로 나타났다.

 

 

 

 

취준생이 생각하는 중소기업 적정 초임 수준 2,700~2,900만원


한편, 취업준비생들이 생각하는 적정한 중소기업 대졸 초임 수준으로는 △연봉 2,700만~2,900만원 정도가 33.4%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연봉 2,400만~2,600만원(23.3%) △연봉 2,100만~2,300만원(15.8%) △연봉 3,000만~3,200만원(12.8%) 수준이었다.  

 

지난 3월 잡코리아가 국내 거주 대기업 150개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올해 대기업 4년 대졸 신입직 평균연봉은 3,893만원이었으며, 중소기업 대졸 초임 연봉은 2,455만원으로 집계됐다.

 

또한, 이들 취업준비생들이 중소기업 취업 선택 시 연봉만큼 또는 그 이상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있는 항목으로는(*복수응답) △복리후생이 48.1%로 압도적으로 높았으며, 이 외에 △개인적인 시간(일과 삶의 균형) 22.8% △일에 대한 만족 15.0% △직원들간의 좋은 관계 13.4% △CEO의 마인드 13.3% △과하지 않은 업무 강도 12.6% △개인과 기업의 비전 및 성장 가능성 10.7% △자기계발 지원 10.3% 등의 순이었다.

 

 

변지성 pinkcat@

 

관련 글 더 보기

> 기업이 원하는 신입사원 적정 연령은?!

> 4년제 대졸연봉 얼마나 받아야 할까?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에듀푸어' 알고 계신가요?!
이전글
대한민국 직장인, '희망고문' 때문에 괴롭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