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 알바생 뉴스

알바생 10명중 7명 '설 연휴에도 일한다'

잡코리아 2019-02-01 10:09 조회수1,050

 

알바생 10명중 7명 

'설 연휴에도 일한다'

 

아르바이트생 10명 가운데 7명 가량은 올해 설 연휴 기간에도 정상 근무를 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설 연휴 기간 정상근무를 한다는 답변은 외식·음료와 유통·판매 업·직종에서 높았다.

 

알바몬에 따르면, 설 연휴 근무자 5명 중 2명이 스스로 원해 ‘자발적으로 근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 연휴 기간 근무하는 이유를 조사한 결과, ‘내가 원해 자발적으로 근무’한다는 답변이 40.9%를 기록한 것. 반면 이보다 15%P 가량 높은 56.0%의 알바생은 ‘매장·사무실이 정상 운영해 어쩔 수 없이 근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급 등 설 연휴 기간 근무조건은 평소와 크게 다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먼저 ‘설 연휴 근무 시 어느 정도의 시급을 받는지’ 조사한 결과 ‘평소와 비슷하거나 같다’는 답변이 73.0%로 가장 많았다. 이어 4명 중 1명인 25.9%는 평소보다 시급을 많이 받는다고 답했다. 근무시간 역시 ‘평소와 비슷하거나 같다’는 답변이 73.3%로 과반수를 기록했고, ‘평소보다 많은 시간 일한다’는 답변이 19.7%로 비교적 높았다. 알바몬 관계자는 “연휴 기간 부족한 일손으로 인해, 아르바이트생들의 근무시간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한편 알바생들은 설 연휴 알바의 장점으로 ‘단기간 근무해 돈을 벌 수 있는 점(42.0%)’, ‘평소보다 센 시급(41.8%)’, ‘불편한 친척과 불편한 자리를 피할 수 있는 점(27.8%)’ 등을 꼽았다(*복수응답). 반면 ‘남들이 쉴 때 근무해야 하는 점(75.4%)’, ‘일손이 부족해 업무량이 많은 점(33.7%)’, ‘설 분위기를 못 느끼는 점(30.8%)’ 등이 설 연휴 아르바이트의 단점이었습니다(*복수응답).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200자까지 작성할 수 있으며 허위정보 및 명예훼손, 비방, 욕설, 광고성 글은 운영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함께 일하고 싶은 알바동료 2위 ‘알바능력자’, 1위는?
이전글
최저임금도 못 받는 알바생 21.2%... 전년 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