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뉴스
뉴스

헤드헌팅 러브콜 ‘3~5년차’에 집중

잡코리아 2019-08-08 17:52 조회수2,449

 

헤드헌팅 러브콜

‘3~5년차’에 집중

 

헤드헌팅 시장에서 기업들의 러브콜이 집중되는 시기는 경력 ‘3~5년차’였으며, 선호하는 직무는 마케팅.광고기획 분야인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올 상반기 잡코리아에 등록된 헤드헌팅 공고 17만 3천여 건을 분석, 헤드헌팅 러브콜이 집중되는 연차와 직급, 직무 등을 발표했다.

 

헤드헌팅 러브콜을 가장 많이 받는 연차는 △3년~5년차 미만으로 전체 공고의 29.6%가 집중돼 있었다. 이어 △5년~7년차 미만의 인재를 찾는 공고도 21.5%로 높게 나타났으며, △7년~10년차 미만(13.4%) △1년~3년차 미만(12.7%)이 그 뒤를 이었다.


반면, △10년~15년차 미만(10.3%), △15년~20년차 미만(2.5%), △20년차 이상(0.7%) 등 연차가 높아질수록 헤드헌팅 기회는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급별로는 △과.차장급이 전체 잡코리아 헤드헌팅 공고의 32.1%를 차지해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주임.대리급(26.9%) △부장급(8.7%) △임원급(8.0%) 등의 순이었다. 채용 직급을 정하지 않고 ‘면접 후 결정하겠다’는 헤드헌팅 공고 비중은 21.2%였다.

올 상반기 헤드헌팅 채용공고가 가장 많았던 직무는 ‘마케팅.광고기획 분야가 응답률 10.5%로 10건 중 1건 수준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기획.전략.경영(8.9%) △응용프로그래머(8.3%) △재무.세무.IR(6.5%) △생산.공정관리.품질관리(5.8%) △무역.해외영업(5.5%) △영업관리.영업기획(5.5%) △인사.노무.교육(5.4%) 등의 순으로 많았다 .

 

산업별로는 ‘섬유.의류.패션’ 업계에서 헤드헌팅 러브콜이 가장 많았다.
잡코리아 헤드헌팅 채용공고 집계결과 올 상반기 △섬유.의류.패션 업계가 8.0%로 가장 많았다. 이어 △솔루션.SI.CRM.ERP(7.9%) △바이오.제약(7.5%) △자동차.조선.철강.항공(6.2%) △반도체.디스플레이.광학(5.6%) △화학.에너지.환경(5.4%)  △전기.전자.제어(4.9%) △백화점.유통(4.8%) 업계에서 헤드헌팅 채용공고가 상대적으로 많았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최근 빠르게 변화하는 트렌드와 이에 따른 소비패턴 등을 파악하려는 기업 수요에 따라 유능한 마케터나 기획 관련 인재를 찾고 있는 기업들이 많아진 것으로 보인다”면서, “특히 과거 헤드헌팅의 주요 대상이었던 임원급들 보다는 실무를 진행할 3~5년차 인재에 대한 헤드헌팅 채용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8월 2주차] 취업 뉴스 클리핑
이전글
2020년 최저임금(8,590원) 알바생 ‘기대 수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