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코퍼레이션

직무인터뷰 > 시스템개발

품질공급망관리(QSCM)솔루션 국내1위 기업

2018-06-05 10:43 조회수 67 Tag #진코퍼레이션 #SBA우수기업 #솔루션 #SI #ERP

 

 

 

진코퍼레이션

전략사업개발부
윤병옥 팀장

  

(사진=잡코리아)

 

미니인터뷰

 

안녕하세요! 전략사업개발부에서 11명 직원들의 팀장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윤병옥입니다. 올해 디자인팀과 글로벌 웹개발팀이 병합이 돼서 유일하게 디자이너, 모바일개발자, 웹개발자로 구성된 팀이 됐습니다. 주 업무는 사내 시스템 구축, 운영 및 일본 프로젝트 구축, 대내외적인 전사 지원으로 개발 및 디자인 UI/UX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팀 분위기는 팀장 따라 간다고, `따로 또 같이`라는 신조로 개성 존중, 조직 존중을 추구하고 있습니다(웃음).

 

팀의 좋은 리더가 되기 위해 노력하는 부분이 있으시다면요?

 

제 업무는 부서 관리입니다. 팀원들이 개발에 집중하도록 행정적인, 업무적인 뒷바라지를 하며, 여러 팀들간의 업무 조율과 사내영업을 통해 부서원들의 포지션과 긍지를 높이고자 노력 중입니다. 중간관리자로서 짬짬이 관련 자료를 서치해서 마인드 교육 중이고, 관련 업무 파악을 위해 디자인 트렌드 및 IT동향 서치를 자주 하는 편입니다. 아무래도 젊은 디자이너들과 일하다 보니 트렌드에 뒤쳐져서는 디렉팅할 수가 없기 때문이죠. 무엇보다 사람과 사람이 모인 조직이기에 대인관계와 소통을 우선시하고 있습니다. 단순하게 ‘같이 일하고 싶은 상사(동료)’로 남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진코퍼레이션

글로벌 품질지원센터
손성우 차장

  

(사진=잡코리아)

 

미니인터뷰

 

안녕하세요! 13년째 품질 관련 업무를 하고 있는 GQSC(글로벌품질지원센터) 소속의 손성우입니다. GQSC는 해외구매를 통하여 수입하는 제품들의 품질을 관리하고, 업체 서칭을 통해 발굴한 협력사들의 현장 실사 및 계약관리 등 해외 아웃소싱에 필요한 모든 업무를 하는 부서입니다. 팀 분위기는 “천상천하 유아독존!” 업무시간에는 서로 자기 일에 빠져 상대의 존재를 잊어버리게 되죠. 하지만 일과 후나 휴식시간에는 서로의 에피소드를 얘기하며 화기애애, 자유로운 분위기입니다.

 

해외 구매를 통한 품질관리 업무에 필요한 필수 역량은 무엇인가요?

 

아무래도 해외 업무다 보니 언어능력이 필수입니다. 영어는 기본이고 일어, 중국어 등도 필요합니다. 저도 그래서 언어 공부를 지속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직원을 채용할 때 품질 관련 전공한 분들을 우대하지만 품질만 전공했다고 바로 진행할 수 있는 업무가 아니라서 언어가 되는 분들을 우선적으로 채용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문화가 다른 이들과 업무를 하고 사내 직원들과 매개체 역할을 해야 하기 때문에 서로 간의 이해 상충점을 찾아서 조절할 수 있는 자질도 있다면 더욱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