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배너

배너

펜타온㈜ 채용정보

요약정보

펜타온㈜ 고객지원 상담 및 회원관리 정규직

지원자격

경력
경력 (3년이상)
학력
초대졸이상
우대
기본우대
여성 우대
기본우대
여성 우대, 35세(1986년생) 이하, 컴퓨터활용능력 우수자, 유관업무 경험자(인턴·알바), 장기근무 가능자

근무조건

고용형태
  • 정규직 수습 1개월
급여
회사내규에 따름 - 면접 후 결정
지역
서울시 성동구
시간
5일 (월~금) 09:00~18:00
직급
사원급

기업정보

산업(업종)
시스템ㆍ응용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
사원수
18
설립년도
2012년 (8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홈페이지
pentaon.com

기업정보

상세요강

이 기업에 입사해야 하는 이유

  • 4대보험 가입정보 -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산재보험
  • 펜타온은
    신용카드가맹점 및 신용카드회원 가입관련 서류를 전자문서화 하여, 국내 전체 8개 카드사에게
    모바일로 가맹점 가입과 4개 카드사에 신용카드회원 가입 업무를 클라우드 서비스로 독점적으로
    제공하고 있으며, 2016년 오픈 이후 안정적으로 성장중입니다.

    이번 고객지원 상담 및 회원관리업무 채용은 펜타온의 신규사업 "VAN대리점 관련 A/S업무 인력공유
    매칭서비스"를 주사업으로 하는 자회사 (주)닥스에서 본인의 능력과 끼를 발휘 할 수 있는 인재를 채용
    하고 있읍니다. (주)닥수는 신생법인으로 자유롭고 즐겁게 일할 수 있는 곳이오니 많은 지원 부탁드립니다.

상세요강 정보

접수기간/방법

마감일은 기업의 사정으로 인해 조기 마감 또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지원자 현황 통계

지원자 현황 통계 정보

지원자수
5
모집인원
0

연령

  • 25세이하
    0
  • 26세~30
    1
  • 31세~35
    1
  • 36세~40
    0
  • 41세~45
    0
  • 46세이상
    3

성별

남자
1
여자
4

학력

  • 고졸미만
    0
  • 고졸(예정)
    1
  • 초대졸(예정)
    1
  • 대졸(예정)
    3
  • 석박사(예정)
    0

지원현황 상세보기

기업정보

요약정보

펜타온㈜

기업정보 연봉정보

산업
시스템ㆍ응용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
사원수
18
설립
2012년 (8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매출액
25억6천만

근무환경

근무환경 정보

서울 성동구 뚝섬로1길 31 (성수동1가, 서울숲M타워) 501-502 지도보기
인근지하철
2호선 뚝섬역6번 출구에서 200m (도보 3분) 이내
분당선 서울숲역2번 출구에서 100m (도보 1분) 이내
복리후생
연금·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건강보험, 퇴직연금
휴무·휴가·행사
주5일근무, 연차, 월차, 경조휴가, 반차, 육아휴직, 보건휴가, 창립일 휴무, 노동절 휴무, 야유회
보상·수당·지원
퇴직금, 각종 경조금 지원, 야근수당, 휴일수당, 기념선물 지급

관련 키워드

해당 공고는 최저임금 준수에 동의하는  채용공고입니다.불법/허위/과장/오류 신고

본 정보는 펜타온㈜에서 제공한 자료를 바탕으로 잡코리아가 편집 및 그 표현방법을 수정하여 완성한 것입니다. 본 정보는 잡코리아의 동의 없이 무단전재 또는 재배포, 재가공할 수 없으며, 게재된 채용기업과 채용담당자의 정보는 구직활동 이외의 용도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잡코리아는 펜타온㈜에서 게재한 자료에 대한 오류와 사용자가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잡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등록일 : 2020-01-21 16:50 최종수정일 : 2020-02-14 11:12

정보통신망법 제50에 따라 인사담당자의 연락처는 본 채용공고 진행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어야 하며, 누구라도 사전동의 없이 전자메일 등으로 광고성 정보를 전송 및 연락하는 행위를 하면 안 됩니다.
정보통신망법 제50조(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전송 제한)
누구든지 전자우편이나 그 밖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매체를 이용하여 수신자의 명시적인
수신거부의사에 반하는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하여서는 아니 된다.
위반 시 3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