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배너

배너

㈜대한급식신문사 채용정보

요약정보

㈜대한급식신문사 [신입]식품관련 전문신문 기자 채용

지원자격

경력
신입
학력
초대졸이상
우대
기본우대
27세(1993년생)~35세(1985년생)
기본우대
27세(1993년생)~35세(1985년생), 관련 학과 전공자, 유관업무 경력자(3년), 장기근무 가능자

근무조건

고용형태
  • 정규직 수습기간협의
급여
회사내규에 따름 - 면접 후 결정
지역
서울시 송파구
시간
5일 (월~금) 09:00~18:00

기업정보

산업(업종)
출판·인쇄·사진
사원수
10
설립년도
2008년 (11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홈페이지
fsnews.co.kr

기업정보

아쉽지만 본 채용공고는 마감되었습니다.
㈜대한급식신문사의 새로운 공고가 등록되면 이메일로 안내해드릴까요?

상세요강

이 기업에 입사해야 하는 이유

  • 4대보험 가입정보 -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산재보험
  • 2008년 창간한 본지는 국내 유일 단체급식 전문신문으로 급식전문 전시회(COEX)를 보유하고 있어 타 전문신문과 다른 차별화가 강점입니다. 또한 언론의 경제적 자립을 확보하여 단체급식의 변화와 발전을 위한 기자들의 언론활동을 뒷받침합니다.

상세요강 정보

접수기간/방법

접수기간

시작일
2019.10.25(금)
마감일
2019.11.09(토)

마감되었습니다.

접수방법

공고 마감

인사 담당자
정지미 실장
부서명
전략기획실
연락처

담당자 연락처는 개인회원 로그인 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지금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마감일은 기업의 사정으로 인해 조기 마감 또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지원자 현황 통계

지원자 현황 통계 정보

지원자수
4
모집인원
0

연령

  • 25세이하
    0
  • 26세~30
    1
  • 31세~35
    0
  • 36세~40
    1
  • 41세~45
    0
  • 46세이상
    2

성별

남자
2
여자
2

학력

  • 고졸미만
    0
  • 고졸(예정)
    0
  • 초대졸(예정)
    0
  • 대졸(예정)
    2
  • 석박사(예정)
    1

모집분야별

  • 전체4
  • 식품관련 전문신문 .. 0
  • 취재 및 기사작성 4

지원현황 상세보기

기업정보

2개의 채용공고 진행중

요약정보

㈜대한급식신문사

기업정보

산업
출판·인쇄·사진
사원수
10
설립
2008년 (11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근무환경

근무환경 정보

서울 송파구 마천로 2 (방이동, 수미르빌) 대한급식신문 사옥 지도보기
인근지하철
5호선 방이역3번 출구에서 400m (도보 6분) 이내
복리후생
연금·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건강보험, 퇴직연금
휴무·휴가·행사
주5일근무, 정기휴가, 경조휴가, Refresh휴가, 육아휴직, 노동절 휴무, 워크샵/MT
보상·수당·지원
각종 경조금 지원, 명절 귀향비 지급, 기념선물 지급
사내시설·장애인지원
휴게실, 카페테리아, 사내정원, 주차장

관련 키워드

해당 공고는 최저임금 준수에 동의하였으며, 성별제한이 없는 채용공고입니다.불법/허위/과장/오류 신고

본 정보는 ㈜대한급식신문사에서 제공한 자료를 바탕으로 잡코리아가 편집 및 그 표현방법을 수정하여 완성한 것입니다. 본 정보는 잡코리아의 동의 없이 무단전재 또는 재배포, 재가공할 수 없으며, 게재된 채용기업과 채용담당자의 정보는 구직활동 이외의 용도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잡코리아는 ㈜대한급식신문사에서 게재한 자료에 대한 오류와 사용자가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잡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등록일 : 2019-10-25 10:00 최종수정일 : 2019-10-25 10:00

정보통신망법 제50에 따라 인사담당자의 연락처는 본 채용공고 진행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어야 하며, 누구라도 사전동의 없이 전자메일 등으로 광고성 정보를 전송 및 연락하는 행위를 하면 안 됩니다.
정보통신망법 제50조(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전송 제한)
누구든지 전자우편이나 그 밖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매체를 이용하여 수신자의 명시적인
수신거부의사에 반하는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하여서는 아니 된다.
위반 시 3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