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배너

배너

반젤로 채용정보

요약정보

반젤로 (주)반젤로 성수동 미 만키-Mi Manchi 주방 경력 및 신입채용

지원자격

경력
신입·경력
학력
고졸이상
우대
기본우대
조리사 자격증
자격증
한식조리기능사
우대전공
식품영양·조리학
기본우대
조리사 자격증
자격증
한식조리기능사, 양식조리기능사, 일식조리기능사
우대전공
식품영양·조리학, 호텔·관광경영학

근무조건

고용형태
  • 정규직 수습 3개월
  • 아르바이트 정규직 전환가능
급여
월급 250만원 이상 - 면접 후 결정
지역
서울시 성동구
시간
5일 (월~금) 11:30~21:30
  • 2시간 휴게시간
직급
사원급
직책
팀원

기업정보

산업(업종)
매니저업
사원수
3
설립년도
2018년 (1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기업정보

아쉽지만 본 채용공고는 마감되었습니다.
반젤로의 새로운 공고가 등록되면 이메일로 안내해드릴까요?

상세요강

이 기업에 입사해야 하는 이유

  • 4대보험 가입정보 -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산재보험
  • (주)반젤로는 2018년에 설립된 회사로 식재료에 대한 저희만의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재해석으로 특별한 음식문화를 추구하는 기업입니다.
    현재 (주)반젤로의 첫 브랜드인 이탈리안 키친 "미만키"를 2018년 10월 말에 런칭, 운영 중에 있으며 추후에도 여러가지 좋은 비전과 컨텐츠로 새로운 브랜드를 기획하고 만들어갈 예정입니다.
    저희와 함께 특별한 음식문화를 만들어갈 성실하고 재능있는 여러분의 지원을 기다리겠습니다.

상세요강 정보

접수기간/방법

접수기간

시작일
2019.10.11(금)
마감일
2019.11.10(일)

마감되었습니다.

접수방법

공고 마감

마감일은 기업의 사정으로 인해 조기 마감 또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지원자 현황 통계

지원자 현황 통계 정보

지원자수
6
모집인원
1

연령

  • 25세이하
    1
  • 26세~30
    0
  • 31세~35
    4
  • 36세~40
    0
  • 41세~45
    0
  • 46세이상
    1

성별

남자
5
여자
1

학력

  • 고졸미만
    0
  • 고졸(예정)
    1
  • 초대졸(예정)
    2
  • 대졸(예정)
    3
  • 석박사(예정)
    0

모집분야별

  • 전체6
  • 요리사 3
  • 주방보조 3

지원현황 상세보기

기업정보

요약정보

반젤로

기업정보

산업
매니저업
사원수
3
설립
2018년 (1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근무환경

근무환경 정보

서울 성동구 서울숲2길 6 (성수동1가) 지층 지도보기
인근지하철
2호선 뚝섬역8번 출구에서 600m (도보 9분) 이내
분당선 서울숲역4번 출구에서 500m (도보 7분) 이내
복리후생
연금·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건강보험
보상·수당·지원
스톡옵션, 인센티브제, 장기근속자 포상, 야근수당, 휴일수당
생활편의·여가행사
중식제공, 근무복 지급, 해외여행 지원

관련 키워드

해당 공고는 최저임금을 준수하며 성별제한, 연령제한이 없는 채용공고입니다.불법/허위/과장/오류 신고

본 정보는 반젤로에서 제공한 자료를 바탕으로 잡코리아가 편집 및 그 표현방법을 수정하여 완성한 것입니다. 본 정보는 잡코리아의 동의 없이 무단전재 또는 재배포, 재가공할 수 없으며, 게재된 채용기업과 채용담당자의 정보는 구직활동 이외의 용도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잡코리아는 반젤로에서 게재한 자료에 대한 오류와 사용자가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잡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등록일 : 2019-10-11 17:05 최종수정일 : 2019-10-11 17:05

정보통신망법 제50에 따라 인사담당자의 연락처는 본 채용공고 진행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어야 하며, 누구라도 사전동의 없이 전자메일 등으로 광고성 정보를 전송 및 연락하는 행위를 하면 안 됩니다.
정보통신망법 제50조(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전송 제한)
누구든지 전자우편이나 그 밖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매체를 이용하여 수신자의 명시적인
수신거부의사에 반하는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하여서는 아니 된다.
위반 시 3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