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배너

배너

㈜ 계선 채용정보

요약정보

㈜ 계선 안전관리자 채용 건(본사근무)

지원자격

경력
경력 (5년이상)
학력
초대졸이상
우대
기본우대
남성 우대
자격증
안전관리자 자격증
기본우대
남성 우대, 28세(1992년생)~42세(1978년생), 문서작성 우수자
자격증
안전관리자 자격증, 산업안전기사, 건설안전기사

근무조건

고용형태
  • 정규직 수습 3개월
급여
회사내규에 따름 - 면접 후 결정
지역
전국
시간
5일 (월~금) 09:00~18:00
직급
주임~대리급

기업정보

산업(업종)
도배, 실내장식 및 내장 목공사업
사원수
154
설립년도
1979년 (40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홈페이지
kesson.co.kr

기업정보

상세요강

이 기업에 입사해야 하는 이유

  • 관심기업으로 1,719명 이상 찜한 선망받는 기업
  • 설립 54년차 안정된 회사
  • 고용노동부에서 선정한 강소기업!
  • 4대보험 가입정보 -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상세요강 정보

접수기간/방법

접수방법

지원양식
잡코리아 이력서 양식
모집인원
1

마감일은 기업의 사정으로 인해 조기 마감 또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지원자 현황 통계

지원자 현황 통계 정보

지원자수
46
모집인원
1

연령

  • 25세이하
    1
  • 26세~30
    2
  • 31세~35
    5
  • 36세~40
    11
  • 41세~45
    10
  • 46세이상
    17

성별

남자
45
여자
1

학력

  • 고졸미만
    0
  • 고졸(예정)
    8
  • 초대졸(예정)
    11
  • 대졸(예정)
    23
  • 석박사(예정)
    4

지원현황 상세보기

생생인담톡 (0)

인사담당자에게 질문하기

질문 입력 폼

* 인사담당자에게 채용 관련하여 궁금한 사항이 있으면 질문해 주세요.

운영정책0 / 500byte

생생인담톡 리스트

인사담당자 한마디
참신한 인재를 찾고 있습니다. 상세요강을 확인하시고 적극 지원해주시기 바랍니다.

기업정보

3개의 채용공고 진행중

요약정보

㈜ 계선

기업정보 연봉정보

산업
도배, 실내장식 및 내장 목공사업
사원수
154
설립
1979년 (40년차)
기업형태
중소기업 (비상장)
인증
강소기업
매출액
1,208억 745만원

근무환경

근무환경 정보

서울 강남구 언주로133길 20 (논현동) KESSON 빌딩 지도보기
복리후생
연금·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건강보험
휴무·휴가·행사
주5일근무, 연차, 정기휴가, 경조휴가, 산전 후 휴가, 육아휴직, 노동절 휴무, 창립일 행사, 워크샵/MT, 체육대회, 야유회
보상·수당·지원
퇴직금, 각종 경조금 지원, 인센티브제, 정기보너스, 직책수당, 가족수당, 야간교통비 지급, 체력단련비 지원
교육·연수
신입사원교육(OJT), 직무능력향상교육, 리더쉽강화교육
사내시설·장애인지원
주차장, 건물 내 흡연실, 장애인용 주차장
생활편의·여가행사
사내 동호회 운영, 건강검진, 석식제공, 식비/식권 지급

관련 키워드

해당 공고는 최저임금 준수에 동의하는  채용공고입니다.불법/허위/과장/오류 신고

본 정보는 ㈜ 계선에서 제공한 자료를 바탕으로 잡코리아가 편집 및 그 표현방법을 수정하여 완성한 것입니다. 본 정보는 잡코리아의 동의 없이 무단전재 또는 재배포, 재가공할 수 없으며, 게재된 채용기업과 채용담당자의 정보는 구직활동 이외의 용도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잡코리아는 ㈜ 계선에서 게재한 자료에 대한 오류와 사용자가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잡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등록일 : 2019-03-15 16:51 최종수정일 : 2019-03-15 16:52

정보통신망법 제50에 따라 인사담당자의 연락처는 본 채용공고 진행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어야 하며, 누구라도 사전동의 없이 전자메일 등으로 광고성 정보를 전송 및 연락하는 행위를 하면 안 됩니다.
정보통신망법 제50조(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전송 제한)
누구든지 전자우편이나 그 밖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매체를 이용하여 수신자의 명시적인
수신거부의사에 반하는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하여서는 아니 된다.
위반 시 3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