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채용정보

요약정보

㈜한샘 2017 특판영업 경력직(정규직) 모집

지원자격

경력
경력
학력
대졸이상
우대
기본우대
유관업무 경력자(2년)

근무조건

고용형태
  • 정규직
급여
회사내규에 따름 - 면접 후 결정
지역
서울시 서초구

기업정보

산업(업종)
기타 목재가구 제조업
사원수
2,707
설립년도
1973년 (45년차)
기업형태
대기업 (유가증권시장)
홈페이지
hanssem.com

기업정보

공고 마감

상세요강

이 기업에 입사해야 하는 이유

  • 입사해야 하는 이유 No.3
    1. 시장점유율 No. 1의 '한샘'
    한샘은 1986년 이후 현재까지 부엌가구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2001년 이후부터는 인테리어 가구 부문도 1위로 도약했습니다.
    2. 브랜드 파워 No. 1의 '한샘'
    2014년 기준,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지수(KBPI) 부엌가구 부문 16년 연속 1위. 한국 생산성 본부의 국가브랜드 경쟁력지수(NBCI)가정용 가구 부문 1위 브랜드 선정 등 한샘은 대한민국의 가장 많은 고객이 선호하는 브랜드입니다.
    3. 국내 홈인테리어 유통의 No.1 '한샘'
    최대 2,800평에 이르는 원스톱 쇼핑 인테리어 전용 쇼룸을 7개점 운영하고 있으며 한샘 제품만을 독점적으로 공급하는 Exclusive Dealer는 전국적으로 인테리어 전문 대리점 80여 개, 부엌 전문 대리점 230여 개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또한, 월 평균 300만의 고객이 방문하는 한샘 몰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 관심기업으로 6,385명 이상 찜한 선망받는 기업
  • 1000대기업 (2011년 매출액 기준)에 해당하는 우량기업
  • 설립 48년차 안정된 회사
  • 한국인터넷전문가협회에서 주관하는 어워드 수상기업!
  • 대기업

상세요강 정보

접수기간/방법

접수기간

시작일
2017.03.14(화)
마감일
2017.03.21(화)

마감되었습니다.

접수방법

공고 마감

예상 지원자 현황 통계

예상 지원자 현황 통계 정보

지원자수
8
모집인원
0

연령

  • 25세이하
    0
  • 26세~30
    0
  • 31세~35
    2
  • 36세~40
    3
  • 41세~45
    2
  • 46세이상
    1

성별

남자
8
여자
0

학력

  • 고졸미만
    0
  • 고졸(예정)
    0
  • 초대졸(예정)
    1
  • 대졸(예정)
    7
  • 석박사(예정)
    0

홈페이지 지원은 로그인 유저만 집계되므로 실 지원자 수나 총 클릭 수와는 상이합니다. (홈페이지 지원 클릭 수: 53) 지원현황 상세보기

기업정보

근무환경

근무환경 정보

서울 서초구 방배동 757-1 한샘빌딩
동일 기업이라도 타지역 채용의 경우, 회사 주소와 인근 지하철 정보가 상이할 수 있습니다.
  • 네이버 지도앱
복리후생
연금·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건강보험

이 기업이 선택한 키워드

해당 공고는 최저임금 준수에 동의하였으며, 성별제한, 연령제한이 없는 채용공고입니다.불법/허위/과장/오류 신고

본 정보는 ㈜한샘에서 제공한 자료를 바탕으로 잡코리아가 편집 및 그 표현방법을 수정하여 완성한 것입니다. 본 정보는 잡코리아의 동의 없이 무단전재 또는 재배포, 재가공할 수 없으며, 게재된 채용기업과 채용담당자의 정보는 구직활동 이외의 용도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잡코리아는 ㈜한샘에서 게재한 자료에 대한 오류와 사용자가 이를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잡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등록일 : 2017-03-14 16:16 ( 2017-03-14 16:20 게재 ) 최종수정일 : 2017-03-14 16:16

정보통신망법 제50에 따라 인사담당자의 연락처는 본 채용공고 진행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어야 하며, 누구라도 사전동의 없이 전자메일 등으로 광고성 정보를 전송 및 연락하는 행위를 하면 안 됩니다.
정보통신망법 제50조(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전송 제한)
누구든지 전자우편이나 그 밖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매체를 이용하여 수신자의 명시적인
수신거부의사에 반하는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하여서는 아니 된다.
위반 시 3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