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코리아

취업지식




포트폴리오 SNS 웰던투


HOME > 취업지식 > 취업 노하우 > 이력서·자기소개서
아이디찾기 패스워드찾기 아이디찾기 패스워드찾기
취업 Q&A
취업 노하우
이력서·자기소개서
취업·면접
연봉·직장생활
자격증·시험
선배와의 인터뷰
취업 노하우 등록하기
취업 서식
취업지식 검색
My 취업지식


취업지식이 무엇인가요?
 
취업 노하우
등록하기

서른, 잔치는시작됐다…인맥관리는 전략적으로
sunwoojr7  |  2012-07-16 조회 4389  |  덧글 0

일은 혼자 하는 것이 아니다. 직장동료,거래처 직원,학교 선후배 등 다양한 사람의 도움 없이는 제대로 일을 처리하기 힘들다.

 

많은 사람이 사회생활을 '사람에서 시작해 사람으로 끝나는 것'이라고 보는 것도 이 같은 이유에서다.

 

인맥 관리는 대개 20대 사회생활을 시작하면서부터 시작한다. 이때는 가능한 한 많은 사람을 만나고 다니는 게 최고다.

 

아는 이들이 별로 없기 때문에 일단 만나야 하는 것이다. 하지만 주소록 한두 권이 빼곡이 채워지는 30대부터는 인맥 관리도 전략적으로 할 필요가 있다.

 

평생 서른 번 도전해 겨우 두세 번 사업을 성공시킨 사람을 만난 적이 있다. 그에게 그렇게 많이 사업을 벌이고도 왜 실패했는지 물었다.

 

돌아오는 대답은 간단했다. 사람을 쓸 줄 몰랐다는 것.그는 부하나 파트너의 강점과 장점을 찾아내 적절한 자리에 앉히는 능력이 절대적으로 부족했다며 아쉬워했다.

 

그가 실패한 이유는 사람을 양적으로 많이 알았지 질적으로 파악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20대의 인맥관리법을 30대 이후에도 유지했기 때문에 이 같은 일이 벌어진 것이다.

 

그와 같은 실수를 하지 않으려면 30대에 접어들 무렵 축척된 인맥 데이터를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

 

나와는 성향이 다른 사람에 대한 연구도 필요하고,지금껏 축척한 인맥들의 장단점에 대해 정리한 시각도 갖춰야 한다.

 

이들이 건네는 정보의 질과 양도 계량해 봐야 한다. 운 좋게 좋은 사람을 만났다 해도 상대와 커뮤니케이션이 되지 않으면 헛수고다.

 

서로 다른 환경과 처지에 놓인 사람들과 두루 커뮤니케이션하는 능력이 필요한 것도 이 같은 이유에서다.

 

지인이 속해 있는 집단의 특징과 문화까지 폭넓게 이해하고 그에 맞춰 매끄럽게 관계를 유지시켜야 한다.

 

무척 까다로운 작업으로 보이지만 가까운 데서 시작할 수 있다. 날마다 만나는 상사와 동료,부하직원들을 상대로 인맥관리법을 연습해 보자.이들을 자세히 관찰하다 보면 조금씩 사람을 보는 안목이 길러진다.

 

지금은 기획자의 시대,지휘자의 시대다. 여러 사람을 일사불란하게 움직여 그들로 하여금 일을 효율적으로 하도록 하는 능력을 가진 사람에게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진다는 뜻이다.

 

이 말은 사업가가 아닌 30대 직장인인 당신에게도 해당한다. 자신의 단점을 커버해줄 훌륭한 파트너를 찾고 자신의 장점을 잘 아는 사람과의 제휴를 통해 능력을 업그레이드하다 보면 자신의 직급과 몸값이 빠르게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깨달을 것이다.

 

아직 꿈을 꾸고 있는가. 그렇다면 주소록부터 정리하자.

 

전미옥 CMI연구소 대표

 

 

 

출처 : 게임잡

출처 : 직접서술
덧글쓰기 신고

이전 | 리스트 | 다음

회사소개 제휴문의 배너광고문의 네트워크 지역 잡코리아 서비스안내 인재채용 사이트맵
운영사이트 바로가기 맨 위로 이동하기
콘텐츠산업 진흥법에 의한 표시
① 콘텐츠의 명칭 : 취업.정보 ② 콘텐츠의 제작 및 표시 : 2002년 1월 14일 (업그레이드된 콘텐츠의 경우 갱신일)
③ 콘텐츠의 제작자 : JOBKOREA, INC. ④ 콘텐츠의 이용조건 : 이용약관 및 서비스 안내 참조 (동의없이 무단복제 및 가공을 금함)
개인정보취급방침 e-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잡코리아 회원약관 잡코리아 이력서 노출정책
잡코리아 API좋은일 연구소잡코리아 카카오스토리잡코리아 페이스북
잡코리아 고객센터 TEL : 1588-9350 평일 09:00 ~ 19:00 토요일 09:00 ~ 15:00 FAX : 02-565-9351 E-mail : helpdesk@jobkorea.co.kr
개인정보보호 우수사이트
Copyright © 1998-2014, ㈜잡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잡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