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취업뉴스 세부메뉴

취업꿀팁
뉴스

직장인 64.5% “나는 타임푸어”… 알바생은?

잡코리아 2019-06-11 11:01 조회수2,442

 

직장인 64.5% “나는 타임푸어”

 

직장인 64.5%가 자신이 ‘타임푸어’라고 답했다. 알바생 중 자신이 타임푸어라 생각한다는 응답도 60.9%로 적지 않았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함께 직장인 및 알바생 1,628명을 대상으로 ‘타임푸어’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자신이 타임푸어라고 생각하는가?’란 질문을 던진 결과 응답자의 62.7%가 ‘그렇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직업에 따라 살펴 보면 직장인이 64.5%, 알바생이 60.9%로 직장인의 응답이 소폭 더 많았다.

일상생활에서 타임푸어이기 때문에 누리지 못하고 포기하는 것에는 ‘문화생활(13.5%)’과 ‘건강관리(13.3%)’, ‘휴식시간(13.1%)’이 대표적이었다. 잡코리아는 응답대상의 직업에 따라 포기하는 것의 순위에 차이를 보였다고 밝혔다.

 

먼저 직장인들이 타임푸어라서 포기하는 것 1위는 △휴식시간(16.4%)이 차지했다. 이어 △건강관리(14.9%), △문화생활(12.5%), △가족과의 대화/식사시간(9.3%), △지인들과의 만남(8.9%)이 차례로 5위 안에 꼽혔다. 반면 알바생들이 시간이 없어 포기하는 것 1위에는 △문화생활(14.7%)이 꼽혔다. 이어 2위는 학점관리, 자격증 취득 등 △취업/이직준비(13.0%)가, 3위는 △건강관리(11.6%)가 꼽혔다. 4, 5위는 △지인들과의 만남(10.5%), △휴식시간(9.5%)이 각각 차지했다.
 
아무리 시간이 없어도 포기할 수 없는 것도 있었다. 직장인들은 자신이 타임푸어라도 포기할 수 없는 것 1위에 △문화생활(16.8%)을 꼽았다. 이어 △만족할만한 식사와 △가족과의 대화/식사시간이 각각 14.9%의 응답을 얻어 타임푸어라도 포기할 수 없는 것 공동 2위에 올랐다. 알바생들은 시간이 없다고 해도 포기할 수 없는 것 1위에 △지인들과의 만남(16.1%)을 꼽은 가운데 △만족할만한 식사(14.9%)와 △충분한 수면(14.7%)을 각각 2, 3로 꼽아 직장인들과 차이를 보였다.

한편 조사 결과 스스로 타임푸어라고 느끼는 직장인, 알바생의 경우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삶의 만족도를 훨씬 낮게 느끼고 있을 것으로 짐작할 수 있었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본 자료의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의견 나누기

의견 나누기

0 / 200 등록하기

0 / 200 등록하기

다음글
작년 공기업 평균 연봉 1위는 한국마사회 9천209만원
이전글
직장인 점심값 평균 6,110원.. 전년 대비 2% 줄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