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채용중

주권(유가증권) 상장기업

동부건설㈜
키스톤에코프라임그룹 계열사
종합 건설업

인적성·면접·합격 후기

면접 후기

면접 질문 및 내용

  • 1. 면접은 어디에서, 몇 시에 보셨습니까?

    서울역에 있는 동부건설 본사에서 아침 8시반까지 오라고 했었고, 실제 면접은 9시20분정도에 준비해서 들어간 것으로 기억.

  • 2. 면접관 및 지원자는 몇 명이었습니까?

    면접관은 7명이었고 총 지원자는 약 50명이상이었을 것으로 추정함.

  • 3. 면접유형은 어땠습니까?

    면접관 7명 대 지원자 1명의 pt면접이었음.

  • 4. 면접 진행방식에 대해 적어주세요.

    우선 들어가기전에 문제가 많이 들어있는 통에서 문제를 뽑음. 그 이후에 준비실에 가서 약 20분간 펜으로 a4용지에 자신의 생각을 적음. 다른 전자기기나 자료는 주어지지 않음.

    그리고 나서 들어가서 약 4분간 pt를 실시하고 나머지 8분 혹은 6분정도의 시간은 면접관들이 물어보고 싶은 것에 대해서 물어보는 방식을 취함.

  • 5. 면접 질문과 그에 대한 답변을 적어주세요.
    Q.동부는 다른 메이저보가 입지가 안좋은데 어떻게 해야하나?
    A.굉장히 당황했었던 질문이기 때문에, 가격이나 다른 품질부분에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가져야 한다고 대답.
    Q.소비자행동론에서 합리적인 소비자만 있다고 생각하나?
    A.실제로 한국 소비자들의 특성에 대해서 소논문을 썼던 적이 있고 이러한 과정속에서 비합리적인 부분을 보이기도 하는 것을 경험했었기 때문에 꼭 다 합리적인 소비자만 있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Q.왜 부사관을 했는지?
    A.경제적인 부분도 물론 있었음. 그러나 병사로써 후임들의 복지를 더욱 신경써주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었기 때문에 하게 되었음.
  • 6. 면접관 반응은 어떠했습니까?

    별 반응이 없었음. 7명이라는 많은 면접관 중에서 그나마 웃어주고 상냥하게 대해줬던 면접관은 한명이었던 것같음. 별로 반응이 없었기 때문에, 내가 대답을 잘못하고 있는 것인가 라는 생각도 많이 들었음.

  • 7. 면접 분위기는 어떠했습니까?

    분위기는 굉장히 딱딱했음. 나에게는 전공적인 질문을 많이 하고 인성부분을 별로 물어보지 않았었기 때문이라고 생각함. 내가 대화를 이끌어나갔어야 했는데, 그렇지 못했기 때문에 분위기가 경직되고 풀어질 수 없는 그런 상황이었음.

  • 8. 면접 후 아쉬웠던 점은 무엇입니까?

    내가 대화를 주도하지 못한 것이 아쉽고, 주로 인성을 많이 준비했었는데, 전공질문 및 PT에서 많이 떨고 긴장한 것 같아 잘 못 본것 같음. 좀 더 내 전공에 대해 많은 공부를 하고 갔었더라면 더 좋은 인상을 남겨 줄 수 있었을 것이라고 생각함.

  • 9. 면접 준비생을 위한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PT면접은 그렇게 어려운 난이도는 아니었다고 생각함. 보통 자신의 전공에 대해 어느정도의 생각만 있다면 충분히 풀 수 있는 문제라는 생각이 들었음. 굉장히 1차면접에서 많은 인원이 보기 때문에 면접에 간다고 좋아하지는 말 것.

    1차면접 후 인적성 후 2차면접이 있기 때문에 예상으로라면 1차면접에서 굉장히 많은 인원을 탈락시킬 것으로 예상함. 일단 동부건설에 지원을 한다고 하면 인성보다는 전공지식이나 시사상식 부분에서 좀 더 노력을 기울여야 좋은 결과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

2015 경영지원 직무 면접 후기 직무가 다른 5명이 동시에 들어가서 면접을 보았음. 인터뷰는 생각보다 캐주얼하고 길지 않았음. 면접질문은 공법과 사법의 차이, 이전 커리어에 대해 설명해보시오 등이 주어졌음.
2015 경영지원 직무 면접 후기 1차 실무진, 2차 임원면접 형식이었습니다. PT 면접 없이 인성질문 위주의 면접이였고, 면접질문은 자기소개, 지원동기, 이때까지 해왔던 경험들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또한, 건설과 관계된 것이나 이력에 대해 주로 물어봤습니다.
2015 경영지원 직무 면접후기 PT없이 거의 인성 면접 위주로 2번의 면접이 있었습니다. 다들 편하고 친절하게 대해주셔서 분위기는 좋았습니다. 면접질문으로는 자기소개, 직무 역량, 취미, 마지막 하고 싶은 말 등이 있었습니다.
2015 경영지원 직무 면접후기 면접관들의 분위기는 다소 날카로웠음. 면접질문으로는 동부건설에 대해서 아는 대로 말하시오, 10년 후에 무슨 일(업무)을 하고 있을 것 같은가? 등이 있었음.
PT면접은 문제를 준비 할 수 있는 A4용지가 주어지며, 해당 종이는 면접장 안에 가지고 들어갈 수 있음. 면접관들이 순차적으로 돌아가며 질문. 자기소개서보다 이력서에 적힌 내용을 바탕으로 한 질문들이 주를 이루었음.
면접관 3명,(부회장, 본부장급 면접관들) 지원자 5명으로 진행되는 면접. 이것저것 장황하게 늘어놓는 답변을 좋아하지 않는 느낌이 들었음.
그 중에 하나를 골라 문제를 확인하고 20분 간 준비. 기업과 관련된 질문이 많이 나왔음.
전공 PT 면접의 경우 준비 시간이 30분 정도 주어지며 5명의 면접관 앞에서 발표를 진행함. 간단한 자기소개로 시작하며, 정리한 내용을 5분 내에 발표해야 함. 답변 시간이 모니터에 표시되어 있어서 좋았음. 답변을 마친 뒤에는 10분 정도의 인성면접이 진행됨.
  • 1